NEWS 검색결과

결의 찬 김보름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5:46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이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일반부 3000m 경기에서 질주하고 있다. 2019.2.21/뉴스1 phonalist@news1.kr

기록 확인하는 김보름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5:45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이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일반부 3000m 경기를 마친 후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. 2019.2.21/뉴스1 phonalist@news1.kr

김보름 달려라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5:43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이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일반부 3000m 경기에서 질주하고 있다. 2019.2.21/뉴스1 phonalist@news1.kr

진실공방 속 역주하는 김보름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5:41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이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일반부 3000m 경기에서 질주하고 있다. 2019.2.21/뉴스1 phonalist@news1.kr

김보름 날카로운 눈빛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5:40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이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일반부 3000m 경기에서 질주하고 있다. 2019.2.21/뉴스1 phonalist@news1.kr

역주하는 김보름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5:40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이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일반부 3000m 경기에서 질주하고 있다. 2019.2.21/뉴스1 phonalist@news1.kr

질주하는 김보름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5:40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스피드스케이팅 김보름이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일반부 3000m 경기에서 질주하고 있다. 2019.2.21/뉴스1 phonalist@news1.kr

드디어 입 연 노선영 김보름 주장 사실 아냐…대응 않겠다

스포츠/레저 2019/02/21 12:50

(서울=뉴스1) 조인식 기자 = 노선영(30‧부산체육회)이 김보름(26‧강원도청)의 폭로에 대응할 계획이 없다는 뜻을 밝혔다. 노선영은 21일 서울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 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스케이팅 여자일반부 1000m 경기에서 1분22초35의 기록으로 4위에 올랐다. 경기 결과보다 관심을 모았던 것은 김보름의 주장에 대한 노선영의 반응이었다. 노선영은 김보름과 함께 지난해 2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 ...

빙속 노선영 동계체전 500m 4위…김보름 폭로에 할 말 없다

스포츠/레저 2019/02/20 21:02

(서울=뉴스1) 맹선호 기자 = 노선영(부산체육회)이 김보름(한국체대)의 주장에 "할 말이 없다"는 반응을 보였다. 노선영은 20일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스케이팅 여자일반부 500m에 출전해 41초45의 기록으로 전체 7명 중 4위를 기록했다. 김현영(성남시청)이 39초03으로 1위에 올랐고 김민선(의정부시청·39초29), 남예원(서울시청·40초32)이 2~3위에 자리했다. 노 ...

왕따 논란 김보름 지옥같은 고통…노선영 대답 듣고파

사회 2019/02/20 10:33

평창올림픽 팀추월 경기 1주년 맞춰 SNS에 심경 (서울=뉴스1) 정명의 기자 = '왕따 논란'의 가해자로 비난의 중심에 서 있던 김보름(26)이 피해자로 지목된 노선영(30)에게 진실을 해명하라고 요구했다. 김보름은 지난 19일 오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(SNS)에 "제가 글을 쓰게 된 이유는 1년 전 오늘 2018년 2월19일에 평창올림픽 팀 추월 경기가 있었기 때문"이라며 장문의 글을 남겼다. 평창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 ...